환경신문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가장많이 본 뉴스 (2019.11.14 ~ 2020.06.01)
보도자료보내기
제보 고발 민원
전국기자 지사모집
전국지사 지방기자 취재사진기자
HOME > 기사쓰기
문체부, ‘2015 문화다양성 주간 행사’ 개최
문화체육관광부521()부터 527()까지 문화다양성 주간을 맞아 청주시 첨단문화산업단지(옛 연초제조창) 일대에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권영빈)와 함께 전시, 공연 등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문화다양성에 대한 국민의 이해 증진을 위해 올해부터 매년 개최

 

  우리나라는 2010년에 유네스코의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협약(이하 문화다양성협약)’을 비준하고, 협약당사국으로서 협약을 행하기 위해 문화다양성의 보호와 증진에 관한 법률(이하 문화다양성법)’제정(2014. 5. 28.), 시행(2014. 11. 29.)하고 있다.

  ‘문화다양성 주간행사는 문화다양성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증진하기 위해 매년 521일을 문화다양성의 날, ‘문화다양성의 날부터 1주간을 문화다양성 주간으로 정한 문화다양성법에 따라 실시된다.

 

521일 청주시 옛 연초제조창에서 개막식 열려재즈가수 나윤선 등 공연

 

  문체부는 올해 처음으로 문화다양성 주간 행사를 시행하는바, 개최지를 ‘2015 동아시아문화도시인 청주시로 정하고, 청주시의 동아시아 주간 행사와 연계함으로써 문화의 다양성을 한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문화다양성 주간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은 문화다양성의 날인 521() 저녁 620분에 청주시 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세계적인 재즈보컬리스트 나윤선, 재즈하모니카 전제덕 밴드, 다국적 공연단체인 레인보우합창단 등이 출연해 다채로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공연, 전시, 체험 프로그램 등 문화의 다양성 이해하는 각종 행사 마련

 

  2015 문화다양성 주간행사는 달라서 아름답다. 달라야 건강하다. 차이(差異)를 즐기자! 문화공감!!!’이라는 구호 아래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오감으로 느끼는 문화공감 36.5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누워서 보는 <디아스포라 영화제 특별 상영회>, 야외에서 상영되는 <찾아가는 영화관>, 지역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공예체험, 귀농예술인 집단과 함께하는 그림 그리기 체험 <어떤 놀이>, 장애인 예술가의 미술 작품 전시인 <곁눈질로 보기>, 다음세대재단(올리볼리) 그림동화 및 전시 <내 친구를 소개합니다>, 아르코 문화순회사업 <당신을 위한 노래>, 문화취약계층의 삶을 반영한 연극 <두 번의 결혼식>, 세계음식을 맛보고 즐기는 <우리 집 레시피> 등 다채로운 공연·전시·참여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행사기간 중 함께하는 동아시아문화주간 프로그램으로 체험의 폭 넓혀

 

  또한 같은 기간 동안 <청주지역 시민문화동아리경연대회(521~23)>, <청주시 프리마켓(522~23)>, <유모차 퍼레이드(523)>, <··3개국 동아시아문화도시 시민작가 작품전시> 등의 동아시아문화주간 프로그램도 함께 마련하여, 행사장 방문객들이 다양한 문화를 접하면서 각 문화의 가치와 매력을 느끼고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다음세대재단(올리볼리)은 업무협약(MOU) 체결하고, 앞으로 문화다양성에 대한 국민의 인식을 높이기 위한 협력사업 발굴과 홍보를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다양한 문화가 공존하며 서로 존중하는 사회에서 국민이 문화를 즐길 때 진정한 문화융성이 실현될 것이다.”라며, “앞으로 지방자치단체를 비롯한 다양한 문화단체들과의 연계를 확대해 문화다양성 주간을 우리 국민이 다양한 문화의 가치와 매력을 공유하고 서로 소통할 수 있는 행사로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의 일정 및 상세한 정보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블로그(blog.naver.com/jump_arko)와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ARKO1004)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편집장 (2006fksm@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