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신문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 thumnail
가장많이 본 뉴스 (2019.04.01 ~ 2019.10.18)
보도자료보내기
제보 고발 민원
전국기자 지사모집
전국지사 지방기자 취재사진기자
HOME > 기사쓰기
질병 예방 ‘ 청신호’ , 국가예방접종 무료시행 확대, 완전접종률 상승

보건복지부는 [제5회 예방접종주간* (4.20.∼26.)]을 맞이해 4월 22일(수) 서울교육문화회관(서초구 양재동)에서 어린이 예방접종을 함께 응원하는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 매년 4월 마지막 주는 세계보건기구가 정한 ‘ 예방접종주간’ 으로 각국은 접종률 향상 및 감염병 퇴치 의지를 모으는 캠페인 운영

보건복지부장관, 어린이와 보호자, 시도보건관계자 등 1,500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예방접종의 가치를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들로 꾸며졌다. (☞붙임 1. 기념행사 개요)

기념행사장에서는 감염병과 맞서 어린이예방접종을 응원할 홍보대사로 EBS 인기캐릭터 ‘ 번개맨’ 이 위촉됐고, 예방접종 사업에 헌신한 유공자 표창도 함께 이뤄졌다. (☞붙임 2. 홍보대사 위촉 참고자료)

유공자 표창에는, 지난 29년간 영유아, 어르신을 대상으로 5만 건 이상의 예방접종 업무를 수행해 온 대전 동구보건소 안옥주무관과 예방접종 피해보상제도의 합리적 운영에 기여한 순천향대 서은숙교수 등 모두 52명에게 보건복지부 장관표창이 수여됐다.

 

식후 행사로는 보건복지부와 EBS가 공동 기획한 모여라딩동댕 ’ 번개맨과 예방접종‘ 편이 공개방송으로 진행됐다.

문형표 장관은 인사말에서 "우리나라는 국가예방접종 지원 정책이 확대되면서 예방접종대상감염병이 감소하고 홍역, 폴리오(소아마비)퇴치를 선언하는 등 ‘ 감염병 퇴치’ 에 한발 더 다가서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전국 600만 어린이를 대상으로 지난해부터 시행되고 있는 무료접종 사업을 통해 어린자녀를 둔 부모님들의 부담을 덜어드린 것은 큰 정책성과" 이며, "앞으로도 지원대상자와 지원 백신을 확대해 갈 계획"이라 밝혔다.

아울러 문 장관은, "질병예방 척도인 어린이 예방접종률도 최근 매년 상승 추세에 있다"고 설명하며 "올해부터는 청소년, 장년 등 자칫 감염병 예방에 소홀하기 쉬운 연령층을 대상으로 한 정책 개발에도 힘써 갈 것" 이라며 ‘ 감염병 퇴치’ 를 위한 국가예방접종 정책추진에 강한 의지를 내비쳤다.

정부는 5월과 10월 어린이와 노인대상 무료접종 확대를 앞두고 있다.

 

5월 1일부터 2012년 1월 이후 출생아 약 90만명을 대상으로 A형간염 예방접종이 무료시행 될 예정이며,

10월부터는 65세 이상 전국 650만 어르신들의 인플루엔자(독감) 무료접종이 기존 보건소뿐 아니라 병의원까지 확대·시행 된다. 매년 가을 예방접종을 받기 위해 보건소 앞에서 긴 줄을 서던 풍경도 사라지게 됐다.

-또 복지부는, 성인연령의 감염병 예방을 돕는 ‘ 성인예방접종 가이드’ 도 연말 개정을 목표로 개편 작업 중이며, 성인예방접종 필요성을 알리는 홈페이지도 5월 오픈예정이라 밝혔다. (☞붙임 3. 국가예방접종 지원 인포그래픽)

한편, 병의원 무료접종을 지원하고 있는 ‘ 어린이 국가예방접종 정책’ 에 대해 보호자 85.3%*가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병의원 무료접종 만족여부 :매우만족 35.9%, 만족 49.4%, 보통 13.2%, 조금불만족 1.0%, 매우불만족0.6% **개요: 12세이하아동 보호자 1,017명 면접조사(’ 14.6.17∼7.4. 리얼미터), 신뢰수준 95% 표본오차 ±3.10%p

조사결과, "가까운 병의원 이용으로 접종이 편해졌다"는 응답은 전체 보호자의 77.1%, "비용 부담이 줄어 아이에게 더 많은 예방접종을 맞히게 되었다"는 76.8%, "접종비 지원으로 양육비 부담이 일부 줄어들었다"는 응답도 75.9%로 나타나 보호자들이 무료접종 정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붙임 4. 국가예방접종 정책 만족도 조사)

 

보건복지부는 지난해 어린이 국가예방접종 사업에 총 1,639억원의 예산(국비기준)을 확보했었고, 올해는 1,943억원으로 증액(국비기준)한 바 있다. 한편 2014년 한 해 보건소와 전국 지정의료기관을 통해 총 1,166만건의 어린이 예방접종이 무료로 실시됐다.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 통계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어린이의 완전접종률*이 지속 증가추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완전접종률 : 연령별로 권장되는 예방접종을 모두 받은 비율

 

우리나라 어린이 만 1세 때의 완전접종률은 94.7%로 양호했고, 만 3세 때는 88.4%로 조사됐다.

만1세 연령은 감염병 퇴치에 필요한 예방접종률 95% 수준을 충족하고 있고, 만 3세 어린이는 접종률 향상이 조금 더 필요한 상태이지만 매년 증가 추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워킹맘 증가와 첫돌 이후 자녀 예방접종 대한 관심이 낮아지면서 그간 만 3세 이상 학령기 아동의 완전접종률 하락 문제는 보건당국이 풀어야 할 숙제로 꼽혀왔었다.

실제로 작년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홍역의 산발적인 유행(‘ 14년 442명 발생)도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소아에서 최초 감염이 발생해 병원, 학교 등지에서 2차전파가 일어난 것으로 밝혀져, 영유아 시기의 적기·완전접종은 개인은 물론 사회전체로 봐서도 대단히 중요한 문제다.

* 예방접종 받지 않은 소아가 감염돼 주로 병원을 통해 접종력 없는 소아 및 성인에게 2차 전파가 발생하는 양상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무료접종 확대, 접종알림 문자 등으로 완전접종률이 최근 증가 추세에 있어 매우 긍정적이긴 하지만, 작년 홍역유행 사례에서 보듯 해외여행 증가 상황에서 감염병 유입과 국내 유행은 언제든 재발될 수 있다"며 "개인 건강과 감염병 유행 차단을 위해 제때 예방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대한소아청소년과개원의사회(회장 김재원)와 함께 ‘ 어린이 누락예방접종 확인캠페인’ 을 5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라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편집장 (2006fksm@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